투자자가 직접 프로젝트 상장 여부 투표…"투명성·공정성 강화"
[데일리한국 황대영 기자]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암호화폐 상장 과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투자자들이 직접 암호화폐를 검증하고 상장 여부에 대해 투표할 수 있는 커뮤니티를 개설했다.

빗썸은 6일 암호화폐 상장 투표 커뮤니티 사이트 '픽썸'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픽썸은 베타 버전으로, 보완을 거쳐 추후 정식 오픈 예정이다. 현재 픽썸은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될 수 있는 5개 프로젝트에 대한 평가와 투표가 진행 중이다.

빗썸 회원들은 픽썸에 투표 후보로 올라온 암호화폐 프로젝트에 대해 자유롭게 평가하고 투표할 수 있다. 투표 결과 최종 우승한 암호화폐는 우선적으로 빗썸 상장 검토 대상이 된다.

투표 대상은 빗썸에 상장을 원하는 프로젝트 중에서 선정한다. 프로젝트 기업이 공개 참여신청서를 픽썸을 통해 제출하면, 빗썸은 결격 여부에 대한 내부 검토를 거쳐 공개투표에 부쳐진다. 공정한 투표가 이뤄지도록 ‘최종 선정 프로젝트 투표자 리스트 공개’, ‘관리자 모니터링’ 등의 방안도 함께 운영된다.

최종 후보를 선정하는 각 라운드는 2주간 진행되며, 상장 후보로 최종 선정된 프로젝트에 투표한 회원들은 해당 코인을 에어드롭 받는다. 에어드롭은 해당 프로젝트사가 사전에 공지한 정책에 따라 지급된다.

빗썸 측은 픽썸을 통해 유익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하고, 커뮤니티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는 회원들은 등급 레벨업을 통해 투표에서 더 많은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빗썸은 픽썸을 통해 암호화폐 상장 프로세스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할 방침이다. 빗썸 관계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픽썸 커뮤니티 오픈을 통해 암호화폐 상장 프로세스의 투명성을 강화했다”며 “빗썸은 앞으로도 투자자가 믿고 투자할 수 있는 건전한 암호화폐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황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6 13:58:52 수정시간 : 2018/12/06 13:58:5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