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안랩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안랩은 지난 11일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에서 열린 ‘제 7회 2018 정보보호의날 기념식&국제 정보보호 콘퍼런스’에 참가해 ‘안랩 EDR’을 선보였다고 12일 밝혔다.

안랩은 행사장 내 안랩 전용 부스에서 정부·공공기관 및 업계 관계자, 일반 참가자 등 1000여명을 대상으로 차세대 엔드포인트 위협 탐지·대응 솔루션 안랩 EDR을 소개 및 시연했다.

강석균 안랩 EP사업부 부사장은 “안랩은 정보보호분야에서 오랜 기간 축적한 보안 전문성을 기반으로 안랩 EDR을 올해 출시한 바 있다”며 “앞으로 고객에게 강력한 보안성과 최적화된 사용성을 제공해 EDR 시장에서 리더로서 자리매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2 10:27:23 수정시간 : 2018/07/12 10:27:2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