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네이버 제공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네이버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중 특집 페이지를 선보이고, 자체 동영상 플랫폼에서 주요 경기를 생중계한다고 8일 밝혔다.

특집 페이지는 메달 순위, 경기일정, 스포츠뉴스를 비롯해 '선수 응원'과 '평창 기행기', '현지 리포트' 등 콘텐츠로 구성됐다. 네이버 스포츠와 네이버TV에서는 9일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팅 등 동계올림픽 주요 경기를 생중계한다.

선수 응원 섹션에는 국가대표 145명의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평창이 고향인 김도연 작가는 지난 25일 평창 기행기 '그 시절 대관령에선 거의 모든 소년들이 스키 선수였다'를 포스팅했다. 선수 출신 해설위원들이 직접 운영하는 현지 리포팅 코너는 '숙명의 라이벌 이상화 선수와 고다이라 나오'와 '선수촌 아파트 식당 공개' 등으로 구성됐다.

아울러 네이버는 인공지능(AI) 플랫폼 '클로바' 앱과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를 통해서도 올림픽 관련 음성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용자들은 이를 통해 △선수 검색 △경기 일정 △순위 정보 △올림픽 관련 행사 일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클로바가 탑재된 LG U+ IPTV 셋탑박스에서는 정확한 채널을 몰라도 '평창올림픽 경기 틀어줘'라는 요청만으로 경기 프로그램 채널이 검색된다.

외국인 관광객을 위해서는 지도와 내비게이션, 날씨 서비스 등에 다국어 지원을 적용했고 주변 맛집과 편의시설도 다국어로 추천한다.

기자소개 고은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08 14:22:34 수정시간 : 2018/02/08 14:22:3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