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넥슨 제공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넥슨은 자사가 서비스 중인 게임들의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종합 콘텐츠 페스티벌 제4회 '넥슨 콘텐츠 축제(이하 네코제)'의 일정을 공개하고 사전등록 티켓 판매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네코제는 유저들이 넥슨의 게임 콘텐츠를 소재로 제작한 창작물을 직접 전시하고 판매할 수 있는 이용자 참여형 축제다. 올해 행사는 '게임으로 놀 수 있는 모든 것'을 주제로 다음달 2일과 3일 양일 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살림터 2층 '크레아(CREA)'에서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

먼저 '아티스트 상점'에는 '메이플스토리'와 '마비노기' 등 넥슨의 IP 14종을 활용한 유저 아티스트 부스, 사회적 기업 컬래버레이션 부스, 핸드메이드 작품 판매 애플리케이션인 '아이디어스' 컬래버레이션 부스 등 총 85개의 부스가 마련된다.

유저 아티스트의 팬아트와 신진 작가들의 게임 컬래버레이션 작품을 전시하는 '갤러리N'도 선보인다. 아울러 코스튬플레이 '니드포 스타일(NEED FOR STYLE)', 누구나 아티스트가 될 수 있는 '원데이 클래스' 등도 진행된다.

한편, 네코제 개최 기간 중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지하 1층에서는 '네코제의 밤'이 열린다. 본 행사에서는 총 7팀의 유저 아티스트가 넥슨 게임 음악을 편곡한 공연을 진행하며 유저 아티스트들의 코스튬 플레이도 펼쳐진다.

네코제 사전등록 티켓과 '네코제의 밤' 입장권, '오픈 네코랩' 및 '원데이 클래스' 수강권 등은 이날 오후 8시부터 티켓링크를 통해 판매되며 구매자 전원은 '네코팩'과 '넥슨캐시'를 선물 받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0 14:36:22 수정시간 : 2017/11/10 14:36:2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