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네이버는 소셜 크리에이터 플랫폼 기업 OGQ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OGQ는 OGQ 배경화면 앱을 서비스하며 저작권 이미지, 동영상 및 음악, 스티커, 폰트 등의 크리에이터 마켓 플랫폼을 운영하는 기업이다.

지난 2012년 4월 출시 이후 2015년 12월 전 세계 탑8 구글 플레이 베스트 앱으로 선정된 OGQ 배경화면 앱은 작가 350만명, 누적 컨텐츠 다운로드 16억건, 월평균 3000만건 이상의 콘텐츠가 소비되는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네이버는 OGQ에 75억원의 자금 투자를 진행하는 한편, OGQ의 콘텐츠, 크리에이터들과 네이버 서비스와의 연계 방안을 모색하는 등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네이버 이정안 투자개발 리더는 "네이버는 OGQ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 향후 양사 간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디지털 콘텐츠 활성화를 위해 관련 업계에 대한 투자 외에 창작자 지원 등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투자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2 11:44:46 수정시간 : 2017/10/12 11:44:46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