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장준동 교수.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장준동 교수(인공관절센터장)는 일본과 인도에서 개최되는 학회에 참석해 고관절 및 인공관절에 관한 최신 지견과 수술법 등에 대해 강연을 할 계획이다.

12일 한림대에 따르면 장 교수는 오는 21~22일 일본 도쿄에서 개최되는 ‘제44차 일본 고관절학회(The 44th Annual Meeting of the Japanese Hip Society)’에 초청돼 대퇴골두 무혈성괴사의 최신 지견’에 관해 강연한다.

이어 27~29일 인도 콜카타에서 개최되는 ‘인도 인공관절학회’에도 참석한다. 장 교수는 이번 학회에서 ‘인공슬관절 전치환술 후 환자만족도에 영향을 주는 요소’와 ‘인공고관절 주위 골절의 수술적 치료’에 관해 최신 의료기술 등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장준동 교수는 연세대 의대 졸업 후 미국 하버드 의대와 코넬 의대에서 인공관절에 관한 전임의 과정을 수료하고 대한고관절학회장, 대한정형외과 컴퓨터수술학회장, 대한골연부조직이식학회장, 국제세라믹 인공관절학회장 등을 역임하고 국제인공관절학술지의 아시아 태평양판을 발간해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2 11:38:49 수정시간 : 2017/10/12 11:38:49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