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육군본부 박헌규 대령(왼쪽부터), 육군본부 정문황 준장, 한컴그룹 이상헌 부회장, 임영갑 소장, 한글과컴퓨터 이원필 대표, 육군본부 이종훈 준장, 한컴지엠디 김현수 대표가 계룡대 육군본부 본청에서 진행된 가상현실 체험관 개장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글과컴퓨터 제공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한컴지엠디(대표 김현수)는 대한민국 육군의 첨단 군사력 증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 체험관’을 기증한다고 12일 밝혔다.

계룡대 육군본부 본청에 개관한 ‘가상현실 체험관’은 육군 홍보용 VR과 시가지전투 사격, 신체활동 유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정책 담당자가 자유롭게 경험할 수 있으며, 이러한 이해도를 바탕으로 가상현실을 활용한 미래 군사력 증강에도 적극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육군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혁신을 이끌 수 있도록 다양한 VR 교육 콘텐츠를 추가 도입할 계획이다.

한컴지엠디 김현수 대표는 “4차 산업혁명시대의 다양한 첨단의 기술력을 장병들이 직접 경험하여 미래 군사력 증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2 16:57:58 수정시간 : 2017/09/12 16:57:58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