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레볼루션의 아시아 시장 공략 본격화로 기대감↑

사전예약 16일 만에 100만명 돌파

중국 일본 제외한 11개국… 6월 14일 출시

현지 쇼케이스에 350명 몰려 ‘뜨거운 인기’ 실감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는 초대형 모바일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이 아시아 사전예약 16일 만에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레볼루션은 다음달 14일 중국, 일본을 제외한 태국,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 11개국에 정식 출시하며 글로벌 진출의 첫발을 내디딘다. 지난 2일부터 진행한 사전예약에는 지난 5월 17일 100만 명을 돌파해 높은 관심을 받고 있음을 증명했다.

지난 3일 태국에서 열린 쇼케이스에는 현지 미디어, 이용자 등 350여 명이 참석했으며, 5일 열린 대만 쇼케이스에서도 180여 명이 참석하고 주요 뉴스로 다루는 등 큰 주목을 받았다.

넷마블 조신화 사업본부장은 “레볼루션이 태국과 대만 등 아시아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도 새로운 변화를 줄 수 있을지 현지에서도 주목하고 있는 부분”이라며 “안정적인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에 선보이는 레볼루션은 영어, 태국어, 타이완어를 지원하고, MMORPG 장르에 친숙하지 않은 해외 이용자들을 위해 게임 가이드, 초보자 퀘스트 등을 강화했다. 레볼루션 스토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현지 성우들을 섭외해 음성 녹음 작업을 진행하기도 했다.

넷마블은 3분기 일본, 4분기 중국에 레볼루션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며, 미국 및 서구시장은 이르면 4분기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리니지2’ 지식재산권(IP)을 이용한 레볼루션은 원작의 감성을 재현한 광대한 오픈필드와 캐릭터, 공성전, 혈맹 시스템 등이 특징이다. 언리얼엔진4로 구현한 이 게임은 압도적인 기술적 성취를 보여줌은 물론, 전 지역 동시접속 환경을 제공해 PC 온라인 게임 수준의 플레이를 선사한다.

한민철 기자 kawskhan@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20 08:41:46 수정시간 : 2017/05/20 08:41:46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