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웹젠 공개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웹젠은 신작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아제라: 아이언하트'에 등장하는 3개 클래스의 원화 및 풀3D 컴퓨터 그래픽(CG) 영상을 배포했다고 17일 밝혔다.

웹젠은 '아제라: 아이언하트'의 정식 서비스에서 체험할 수 있는 소서러·나이트·아처 등 3개 클래스의 게임 원화와 배경 이야기를 최초 공개했다. '어쌔신' 클래스는 정식 서비스 직후 업데이트를 통해 추가될 예정이다.

웹젠에 따르면 '아르샤 켈로일'은 고대마법을 계승한 소서러 클래스로 전투마법과 치료마법에 능통하며 강력한 공격력이 특징이다.

'잔다 크로니알'은 무명 기사 시절을 거쳐 '마물 토벌전'에서 공을 세운 전쟁 영웅이다. '엘리아 에스코바르'는 궁술에 뛰어난 아처 클래스로 원거리 공격과 견제 기술에 강하다.

원화와 함께 최초 공개된 '아제라: 아이언하트'의 풀3D CG 영상에서는 각 클래스의 외형과 착용 무기, 실제 전투 장면 등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3분 분량의 시네마틱 영상에는 '드래곤 하트'의 조각을 찾기 위한 모험가들의 여정이 담겼다.

한편 웹젠은 오는 25일 열리는 '2017 플레이엑스포'에서 '아제라: 아이언하트'의 시연대를 마련하고 이용자들을 맞이한다. '아제라: 아이언하트'의 전시공간에서는 주요 게임 연출영상과 3D모바일 게임의 시각적 재미를 높인 게임 체험버전을 즐길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17 11:12:27 수정시간 : 2017/05/17 11:1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