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게임빌 제공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게임빌은 자체 개발작인 모바일 낚시게임 ‘피싱마스터’의 후속작을 개발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피싱마스터는 게임빌이 서비스한 지 6년차에 접어든 장수 게임으로 현재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건수 6000만건을 넘어선 인기 게임이다. 게임빌에 따르면 이 게임은 특히 대만과 싱가포르 등 동남아시아 시장과 룩셈부르크, 아일랜드 등 유럽 시장에서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피싱마스터의 후속작인 ‘피싱마스터2(가제)’는 언리얼엔진4를 활용해 고화질의 3D 그래픽으로 구현된다. 게임빌은 피싱마스터2에서 전작보다도 사실적인 자연 환경을 연출하고 더욱 높아진 몰입감과 '손맛'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게임빌은 피싱마스터의 인기 요인으로 모바일에 특화된 게임성과 게임빌의 글로벌 서비스 운영 노하우 등을 꼽으며 피싱마스터2는 글로벌 시장에서 내년에 출시된다고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21 16:59:16 수정시간 : 2017/03/21 16:59:16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