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투믹스 제공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웹툰 업계 최초로 이커머스와의 협업 사례가 탄생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웹툰 업체 투믹스는 국내 오픈마켓 인터파크와의 업무 제휴를 맺고 인터파크의 다양한 채널을 활용해 웹툰 서비스 영역을 넓힐 방침이다. 이를 통해 인터파크는 콘텐츠 다양화 및 고객 증대를 꾀한다는 구상이다.

투믹스와 인터파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각사의 고객들에게 상품 및 쿠폰을 교차 제공할 예정이다. 투믹스는 자사 회원들에게 인터파크 중복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인터파크는 가입자들에게 투믹스 작품을 즐길 수 있는 코인을 제공한다.

한편 투믹스는 최근 '언제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웹툰'을 주제로 TV광고를 시작하는 등 대대적인 마케팅을 벌이며 폭 넓은 이용자층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자소개 고은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2/13 14:06:49 수정시간 : 2016/12/13 14:06:4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