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몰 실적, 5년새 약 4.7배 성장
  • 사진=공영쇼핑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오픈 6주년을 맞은 공영쇼핑 온라인 몰이 3분기까지 판매실적이 취급액 누적 약 2700억원이라고 20일 밝혔다.

공영쇼핑 온라인 몰은 지난 2015년 10월12일 오픈해 취급액 기준 약 7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고, 다음 해 2016년엔 500억원 돌파하는 실적을 올리며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5년새 약 4.7배씩 성장해 지난해 약 2700억원을 달성했다.

공영쇼핑은 매년 온라인 몰 입점 상품을 다양화하고, 명절이나 '쌀데이', '농업인의 날' 등 다양한 기념일에 선제적 마케팅 혜택을 제공해 왔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쇼핑의 확산과 공적 마스크 판매처로 지정되며 채널 인지도가 크게 상승했다.

인지도 상승은 가입고객 증가로 이어져 지난달 누적가입자 2000만 명을 돌파했다.

공영쇼핑은 더욱 더 신뢰받는 온라인 몰 운영을 위해 QA 시스템을 강화하고 RPA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RPA시스템이란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를 뜻하며 사람이 수행하는 반복적인 업무를 대신 수행해 주는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이다.

공영쇼핑은 연말 경 RPA시스템을 온라인 몰에 도입해 모조품, 카피 제품 검수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성훈 공영쇼핑 M영업실장은 "향후 RPA시스템 도입과 QA시스템 강화 등을 통해 더욱 믿고 찾는 신뢰의 공영쇼핑으로 성장하는 데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0 09:09:37 수정시간 : 2021/10/20 09:0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