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에이치케이이노엔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2일 이노엔이 개발하는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IN-B009주'의 안전성과 면역원성을 평가하기 위한 임상 1상 시험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승인으로 국내에서 임상 단계에 있는 코로나19 관련 의약품은 백신 10개, 치료제 13개(11개 성분) 등 총 23개로 늘었다.

IN-B009주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면항원 단백질을 유전자 재조합 기술로 만든 재조합 백신이다. 현재 미국에서 임상 3상을 진행 중인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이 이 방식으로 개발됐다.

표면항원 단백질의 말단 부위에 세포 투과 펩타이드(CPP)를 추가로 발현시켜 세포 내로 단백질이 잘 전달되도록 개발됐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20:56:44 수정시간 : 2021/07/22 20:56:4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