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경남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경남제약이 글로벌 종합식품 기업 오리온과의 공동개발을 통해 ‘레모나 닥터유 구미 비타민’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레모나 닥터유 구미 비타민’은 경남제약 스테디셀러 ‘상큼한 비타민 레모나산’의 비타민 원료와 오리온의 구미 제조 기술력이 더해져 맛과 영양을 두루 챙길 수 있는 캔디류 제품이다.

신제품은 1봉지(43g)당 항산화 작용을 하는 비타민 C 500㎎, 에너지 생성에 필요한 비타민 B2, 단백질 이용에 필요한 비타민 B6가 포함됐다. 이는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비타민C의 경우 500%, 비타민B2의 경우 143%, 비타민B6의 경우 333%를 충족한다.

‘레모나 닥터유 구미 비타민’은 파우치 형태로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며, ‘상큼한 비타민 레모나산’의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다. 내용물은 큐브형 구미로 쫀득하고 말랑한 식감이 특징이다.

경남제약 관계자는 “건강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진 만큼 맛과 영양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을 준비했다”면서 “다양한 방식을 통해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는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5:25:54 수정시간 : 2021/07/22 15:25:5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