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포스코가 올해 2분기 처음으로 2조원대 영업이익을 올렸다. 역대 최고 실적이다.

22일 포스코는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2조2010억 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194.12%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매출은 18조2900억 원, 순이익은 1조8100억 원이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각각 33.31%, 1710% 늘었다.

전 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13.8%, 영업이익은 41.9% 확대됐다.

이러한 2분기 실적은 포스코가 기업설명회를 통해 분기 실적을 공개한 2006년 이래 최대 실적이다. 국제회계기준(IFRS)으로 실적을 공시한 2010년 이후 2조원대 진입한 것도 처음이다.

시장 전망치 2조95억 원을 훌쩍 뛰어넘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1:26:18 수정시간 : 2021/07/22 11:26: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