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왼쪽부터) 이주한 극지연구소 미래기술개발부장, 박성철 코오롱스포츠 브랜드 매니저. 사진=코오롱FnC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코오롱스포츠가 극지연구소 미래기술개발부와 함께 '남극 내륙 K루트 탐사'에 필요한 의류 및 용품 개발을 위해 상호 업무 협약식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코오롱스포츠는 지난 1988년 세종기지 킹조지섬 연구진의 피복을 제공한 것을 시작으로 대한민국 극지 개척의 역사와 함께해오고 있다.

이후 남·북극 기지 연구진 및 극지체험단, 운석탐사단 등 극지연구소 프로젝트에 지원을 해왔으며, 2012년부터는 극지연구소 공식 파트너로 선정, 극지 환경에 필요한 제품을 개발, 제공해오고 있다. 2018년부터 남극 '코리안 루트'(K-루트) 원정팀 후원사로서 원정에 필요한 의류와 장비를 후원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남극 장보고 기지부터 남극점까지 이르는 K-루트 탐사의 완료까지 안전한 연구 활동에 필요한 피복을 제공하는 한편, 극지방에 필요한 의류·용품 개발에 필요한 필드테스트 등 상호협력을 포함하고 있다.

박성철 코오롱스포츠 브랜드 매니저는 "코오롱스포츠는 혹독한 극지에서도 입을 수 있는 다수의 기능성 상품을 제공해오고 있으며, 이는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가져가는 중요한 프로젝트 중 하나다"며 "K-루트 탐험이 완성될 때까지 최고의 의류와 용품을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09:47:29 수정시간 : 2021/07/22 09:47:2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