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맘스터치 제공
[데일리한국 김자경 인턴기자] 맘스터치는 치킨 패티 안에 치즈를 넣고 튀겨서 만든 '치즈홀릭버거'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치즈를 단순히 패티 위에 올려 제공한 기존 치즈버거의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치킨 패티 속을 치즈로 채워 바삭하게 튀겨낸 스페셜 버거다.

특히 포켓(주머니) 형태의 닭가슴살 패티는 기존 치즈버거에서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다.

치즈홀릭버거는 체다 치즈에 모짜렐라 치즈를 최적의 비율로 섞어 진하고 쫀쫀한 치즈의 매력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맘스터치 관계자는 "본사가 생육을 직접 가공하고 자체 냉장 배송 시스템으로 신선한 양질의 치킨 패티를 각 매장에 공급한다"며 "생육 상태의 패티를 매장에서 직접 튀기기 때문에 치즈를 넣는 '치즈홀릭버거'가 탄생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자경 인턴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4:20:56 수정시간 : 2021/05/04 14:20:5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