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원딜'과 '무료배송' 2편의 광고 공개
  • 사진=마켓컬리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마켓컬리의 운영사 컬리는 배우 박서준을 모델로 세워 신규 고객 확대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캠페인 주제는 '100원딜'과 '무료배송' 두 가지다. 각 주제에 따라 2편으로 나눠 제작된 광고는 모두 마켓컬리 첫 구매고객에게 놀랍고 풍성한 혜택을 제공한다는 내용이다.

광고에는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가 직접 등장해 '한 사람 빼고 다 좋아하는'이라는 카피와 함께 CEO가 걱정할 정도의 역대급 혜택임을 강조한다.

신규 TV 광고 론칭에 맞춰 다음 달 31일까지 100원딜과 무료배송을 중심으로 한 대대적인 캠페인을 진행한다. 100원딜은 존쿡 델리미트 바비큐 백립, 벤앤제리스 초콜릿 칩 쿠키 도우, 숭의가든 한돈 목살 등 마켓컬리 인기 제품들을 단돈 1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신규 고객을 위한 혜택이다.

무료배송은 첫 구매 결제 금액에 따라 무료로 배송받을 수 있는 시간이 결정되는 이벤트다. 예를 들어 구매금액이 5만원이면 5만 분(34일17시간20분), 10만원이면 10만 분(69일10시간40분)의 무료배송 혜택이 부여된다.

기존고객을 위한 혜택도 확대된다. 일반, 프렌즈, 화이트 등급 고객들은 적립률이 5%로 일괄 상향되고 라벤더, 퍼플, 더퍼플 고객은 1만5000원 이상 구매 시 무제한 무료배송이 가능하다. 2018년 12월 31일 이전에 첫 구매한 고객에게는 금액의 1%를 추가 적립한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1:52:30 수정시간 : 2021/04/09 11:52:3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