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협력사 9곳에 아이스팩 8만7000개 무상 지원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NS홈쇼핑은 우수 중소기업 협력사를 대상으로 저밀도 폴리에틸렌(LDPE) 재질 아이스팩을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최근 ESG 경영의 사회적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중소기업 협력사가 함께 친환경 경영에 동참하고 정착할 수 있도록 약 8만7000개의 친환경 아이스팩을 무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협력사는 NS홈쇼핑에서 김치, 전복, 양념육 등 냉장/냉동 상품을 판매하는 우수 중소협력사 9곳으로 이달 중 각 사업장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기존의 아이스팩은 겔 타입의 내용물로 분리배출 시 수질오염의 우려가 있고, 필름과 종이가 섞인 합지품으로 재활용이 어려웠다. 친환경 아이스팩은 내용물을 100% 물로만 채워 분리배출이 편리하고 포장재 역시 비닐류로 분리수거가 가능한 냉매다.

NS홈쇼핑은 향후 분기마다 정기적으로 중소 협력사를 대상으로 친환경 포장재를 지원하는 정책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김기환 NS홈쇼핑 CS지원실 전무는 "ESG경영이 NS홈쇼핑뿐만 아니라 중소 협력사 전반에 확산할 수 있도록 이번 친환경 포장재 지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협력사 친환경 경영의 마중물이 되도록 지속적인 상생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사진=NS홈쇼핑 제공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09:28:50 수정시간 : 2021/04/09 09:28:5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