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델들이 9일 인천시 서구 홈플러스 인천 청라점에서 필라테스 기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홈플러스는 대형마트 중 처음으로 필라테스 기구 16종을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필라테스는 독일인 요제프 필라테스가 요가·선(禪)·고대 그리스의 양생법 등을 접목시켜 만든 운동법으로, 최근 20~30대 여성들 사이에서 떠오르고 있다.

홈플러스가 이번에 선보이는 상품은 필라테스 기구 제조기업 ‘한국필라테스’가 입점해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100가지 이상의 운동을 할 수 있어 필라테스의 꽃이라고 불리는 ’리포머 △재활은 물론 누구에게나 강하고 유연한 신체를 만들어주는 ‘캐딜락’ △리포머와 캐딜락의 기능을 합친 ‘캐포머 등 대형 필라테스 기구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아크바렐 △밸런스스틱 △스파인코렉터 등 필라테스 애호가들에게 꼭 필요한 소품까지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한다.

해당 상품들은 인천 청라점과 인하점에서 판매하며 홈플러스 온라인몰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다음달 15일까지는 오픈 이벤트를 통해 5% 할인가에 판매할 계획이다.

현재 대부분의 필라테스 기구 판매는 전문 운동센터를 대상으로 이뤄지거나 온라인 시장 위주로만 형성돼 있는 가운데, 홈플러스와 한국필라테스는 일반 소비자 대상 오프라인 시장을 조기 선점하기 위해 이번 입점 판매를 기획했다.

고객이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필라테스를 집에서 즐길 수 있도록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인천 지역 2개 매장을 시작으로 연내 판매 점포 수를 4개까지 늘리고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곽동명 홈플러스 레저상품팀 바이어는 “최근 필라테스에 대한 소비자 관심이 계속 늘어나고 있으나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이 없어 이번 입점 판매를 기획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운동센터 방문이 어려워 ‘홈트’를 즐기는 고객 여러분께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9 09:01:11 수정시간 : 2021/03/09 09:01:1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