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경남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경남제약이 ‘레모나’ 브랜드 새 모델로 걸그룹 트와이스를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레모나 모델로 선정된 트와이스는 지난 2015년 데뷔곡 ‘우아하게’를 시작으로 ‘CHEER UP’, ‘TT’, ‘KNOCK KNOCK’, ‘SIGNAL’ 등의 다양한 히트곡들을 보유하며 국내·외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레모나는 지난해 최대매출을 달성한 바 있는데 새 모델인 트와이스와 함께 일본 내 시장에서 입지를 탄탄히 굳히고, 동남아와 북미 등 해외 진출에도 더욱 박차를 가하며 글로벌 마케팅을 강화할 예정이다.

임도형 경남제약 홍보본부장(상무)은 “트와이스는 국내외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가요계 최고의 그룹으로, 아홉 멤버들의 매력이 레모나와 만나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트와이스와 함께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활동 등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레모나 라인의 신제품 및 트와이스의 콜라보 제품 등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국내를 넘어 글로벌 비타민브랜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9 08:59:13 수정시간 : 2021/03/09 08:59:1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