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전자랜드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전자랜드는 경상남도 진주시 상대동에 ‘파워센터 도동점’을 리뉴얼 오픈한다고 4일 밝혔다.

전자랜드 파워센터 도동점은 영업면적 379평 규모로, 경남 지역 파워센터 중 비교적 대형 매장에 속하는 점포다. 또한 1개층으로 매장을 구성해 층간 이동 없이도 손쉽게 가전을 비교 체험할 수 있도록 꾸몄다.

전자랜드 파워센터 도동점은 대한민국 대표 가전 제조사인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스페셜 브랜드관을 각각 60평 규모로 마련해 양사의 프리미엄 가전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리뉴얼했다.

스페셜 브랜드관 외 공간은 다양한 브랜드의 가전을 배치해 고객들이 브랜드 네임보다 제품 자체에 집중해 다채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꾸몄다.

특히 식기세척기·에어프라이어·전기오븐·밥솥·청소기 등 집콕 생활에 도움이 되는 인기 가전들을 매장 중앙에 집중 배치했다. 또한 매장 좌측에는 안마의자를 배치해 고객들이 직접 제품을 체험하면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전자랜드 파워센터 도동점은 리뉴얼 오픈을 기념해 오는 3월 7일까지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행사기간 전자랜드는 TV, 냉장고, 의류관리기, 세탁기, 건조기, 에어컨, 공기청정기, 안마의자, 밥솥,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PC 등의 가전을 최대 90%까지 할인 판매한다. 또한 3월 4일, 6일, 7일에는 소형가전을 선착순으로 100원에 할인 판매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5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결제 금액에 따라 도마세트·오븐글라스세트·식기세트·스탠냄비세트 등을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삼성전자, LG전자, 쿠쿠, 쿠첸, SK매직 등 제조사에서도 일정 금액 이상의 제품을 구매 시 에어프라이어·멀티블렌더·백화점상품권 등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삼성전자와 LG전자의 프리미엄 가전들과 더불어 지난해 인기가 좋았던 편리미엄 가전들을 편리하게 비교 체험할 수 있도록 매장을 구성했다”며 “올해도 전국 매장을 트렌드에 맞춰 꾸준히 리뉴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4 13:50:25 수정시간 : 2021/03/04 13:50:2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