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우리나라가 지난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세계 수출 7위를 지켰다.

28일 세계무역기구(WTO)의 '2020년 세계 주요국 교역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니라 수출 순위는 7위로 전년과 같았다.

지난해 세계 전체 수출에서 한국이 차지한 비중은 3.1%였다.

1위는 중국이 15.8%를 차지했다. 뒤이어 미국(8.8%), 독일(8.4%), 네덜란드(4.1%), 일본(3.9%) 순이었다.

우리나라는 수출과 수입을 합한 교역 순위 또한 9위로 집계돼 전년과 같았다. 지난해 한국이 차지한 비중은 3.0%로 역대 최고치인 2011년(3.0%)과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하지만 수출 상위 국가는 지난해 코로나19에 따른 타격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수출액 5000억달러 달성 국가 수는 2019년 9개(한국 포함)에서 지난해 7개(한국 포함)로 줄어들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8 09:26:33 수정시간 : 2021/02/28 09:26:3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