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허창수 전경련 회장.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허창수 GS그룹 명예회장이 전국경제인연합회 6번째 회장 임기를 이어간다.

전경련은 오는 26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리는 정기총회에서 허창수 현 회장을 제38대 회장으로 재추대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허 회장은 지난 2011년부터 전경련을 이끌어왔다. 이번에 또 회장으로 추대되면서 6회 연속 전경련 회장을 맡게 됐다. 임기 2년인 전경련 회장은 무제한 연임할 수 있다.

재계에 따르면 허 회장은 꾸준히 사임 뜻을 밝혀왔으나 전경련이 후임자를 찾지 못하자 고심 끝에 연임을 받아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경련은 “지금같이 어려운 상황에서는 전경련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허 회장을 재추대하자는데 의견이 모아졌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17:03:45 수정시간 : 2021/02/25 17:03:4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