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 Z:IN(LG지인) 인테리어 지인스퀘어 스타필드 고양 전시장’ 사진=LG하우시스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LG하우시스가 복합쇼핑몰 스타필드에 인테리어 매장을 입점하며 B2C(기업과 소비자간 거래) 유통채널 혁신을 가속화 하고 있다.

LG하우시스는 4일 스타필드 고양점에 연면적 798m²(250여평) 규모의 ‘LG Z:IN(LG지인) 인테리어 지인스퀘어 스타필드 고양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스타필드 고양점은 패션·가구·가전 등 500여개의 다양한 브랜드가 입점해 있을 뿐만 아니라 영화·스포츠가 결합된 체험시설을 갖춘 수도권 서북부 상권에서 가장 큰 규모의 복합쇼핑몰이다.

‘LG Z:IN 인테리어 지인스퀘어 스타필드 고양 전시장’은 창호·바닥재· 벽지·주방·욕실·도어·인조대리석 등 주요 인테리어 제품 라이브러리부터 이를 적용한 실제 주거공간까지 인테리어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매장으로 구성됐다.

LG하우시스 제품으로 구성한 침실, 거실, 주방, 욕실, 아이방 등의 공간 별 인테리어를 살펴 본 후 바로 자재 라이브러리 존에서 제품별 특장점을 확인해 볼 수 있도록 고객의 구매 편의성을 높인 점이 전시장의 특징이다.

또한, 전시장은 LG하우시스의 인테리어 제품뿐만 아니라 냉장고·인덕션·식기세척기·세탁기·TV 등 LG전자 가전제품, 일룸의 다양한 가구까지 구성돼있어 집을 새로 꾸밀 때 필요한 제품들을 원스톱(One-Stop)으로 쇼핑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됐다.

한편, LG하우시스는 LG전자 베스트샵, 롯데 하이마트 메가스토어, 이마트 일렉트로마트 등 대형 가전마트에 인테리어 매장을 입점하고 있는 것을 비롯해 가구회사 일룸과의 교차 입점까지 고객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인 판매망 확보를 계속 추진해 나가고 있다.

LG하우시스 인테리어.마케팅담당 김희선 상무는 “이제 인테리어 시공 사례 사진 몇 장과 제품 샘플북만으로 목돈이 드는 인테리어 공사를 결정하는 시대는 지났다”며 “앞으로도 대형 가전마트, 백화점, 복합쇼핑몰 등으로 입점을 확대해 어렵고 복잡한 인테리어 쇼핑이 편리하고 즐거운 경험이 될 수 있도록 하는 B2C 유통채널 혁신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04 13:40:51 수정시간 : 2021/02/04 13:40:5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