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계홍(왼쪽에서 네번째) 한국법제연구원 원장과 이종원(왼쪽에서 다섯번째) 한국교통안전공단 항공안전실장 등 관계자들이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은 한국법제연구원과 안전한 드론 비행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드론 종합안전 관리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있는 공단과 글로벌 입법 플랫폼을 선도하는 한국법제연구원의 협업을 통해 드론 안전 증진과 드론산업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연구 등을 추진하기 위해 실시됐다.

양 기관은 드론 활용 확대에 맞춰 기존 제도 개선 방안 연구와 드론교통관리(UTM), 안티드론,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등 미래 드론 분야 관련 새로운 제도의 공동개발 및 연구를 추진한다.

또 드론 안전 증진을 위해 정기 실무협의체를 운영해 드론식별체계 구축 등 주요 현안사항에 대한 정보공유와 공동 대응 체계를 구축하 예정이다.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드론 안전과 드론산업의 동반 성장을 견인해 제도적 기반을 굳건히 다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1 17:42:22 수정시간 : 2021/01/21 17:42:2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