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정래 GC녹십자 경영관리실장 전무. 사진=GC녹십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GC녹십자는 지난 1일 조정래(趙正來, 52세) 전무를 신설되는 경영관리실장으로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조정래 전무는 앞으로 GC녹십자의 재무 및 경영관리 업무 전반을 총괄한다.

조정래 경영관리실 신임 전무는 경북대학교 회계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공인회계사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다.

GE Healthcare, 다우케미칼, 한온시스템에서 재무담당 임원으로 재직했으며 최근까지 에스트라오토모티브(舊 한국델파이)의 CFO(최고재무책임자)를 역임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향후 경영효율화 및 수익성 중심의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재무분야 전문가를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2/02 09:16:21 수정시간 : 2020/12/02 09:16:21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