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에너지
  • 에쓰오일, 희생정신 발휘한 '올해의 시민영웅' 시상
  • 기자신지하 기자 ji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11.30 10:20
  •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CEO. 사진=에쓰오일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에쓰오일은 30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2020 올해의 시민영웅 시상식'을 열고 위험에 처한 이웃을 구하기 위해 의로운 희생정신을 발휘한 올해의 시민영웅 19명을 선정해 상패와 상금 1억4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시민영웅으로 선정된 이들은 지난 7월 전남 고흥군 한 병원에서 화재가 발생했을 때 인명구조 사다리 하부를 지지해 사람들이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도운 신동준(22·남)씨와 자신이 거주하던 강원도 양양읍 원룸 건물에 화재가 난 것을 발견하고 사람들에게 알려 대피시키고 구조를 도운 알리아크바르(28·남)씨, 강원도 양구지역의 집중호우로 밭에 고립된 농민을 구조하는 데 기여한 김길영(52·남)씨 등이다.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CEO는 "우리 곁에 이토록 의로운 시민들이 많다는 것에 크게 감명 받았다"며 "이러한 숨은 영웅들처럼 에쓰오일 또한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지킴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쓰오일은 지난 2008년부터 13년 동안 총 249명의 시민 영웅을 발굴해 18억원을 후원하며 용감한 시민정신을 발휘해 위험한 상황에서 이웃을 구한 의인들을 지원하고 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30 10:20:45 수정시간 : 2020/11/30 10:20:4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