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물류
  • CJ올리브영, 뷰티 리뷰수 610만건 돌파…"내년까지 천만 리뷰 빅데이터 확보할 것"
  • 기자정은미 기자 indiu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11.26 08:20
  • 사진=CJ올리브영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CJ올리브영은 공식 온라인몰 누적 리뷰 수가 610만 건을 돌파하며, 뷰티 업계 최다 리뷰 수를 경신했다고 26일 밝혔다.

구매 결정 단계에서 사용자 후기가 중요한 역할을 하는 만큼, 양적·질적 리뷰를 강화해 내년까지 천만 리뷰를 확보하는 것이 목표다.

CJ올리브영이 압도적 리뷰 수를 보유하게 된 핵심은 온·오프라인 채널을 연계한 O2O(Online to Offline) 시너지에 있다.

CJ올리브영은 지난 1월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한 상품의 후기를 온라인몰에 공유하는 온·오프라인 통합 리뷰 서비스를 도입한 바 있다. 통합 이후 10개월 만에 누적 리뷰 수는 10배가량 급증했다.

월평균 50만 건 이상의 사용 후기가 누적되면서 이는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에도 O2O 시너지를 바탕으로, 사용자 위치 정보 기반의 ‘매장 직원 추천 리뷰’ 서비스를 새롭게 도입했다.

리뷰의 질적 성장을 위한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 노력도 리뷰 수 증가에 한몫했다. CJ올리브영은 지난 7월 가짜 리뷰를 차단하고 고객 신뢰를 높이기 위해 ‘리뷰 블라인드 시스템’을 도입했다.

이 밖에도 실제 구매 고객인 '탑(우수)리뷰어'들이 추천 상품을 소개하는 유튜브 콘텐츠 '리뷰의 품격'을 통해 피부 유형과 톤, 각종 뷰티 고민에 기반한 실제 사용 후기를 생생하게 전달하고 있다.

CJ올리브영은 앞으로도 리뷰어와 고객 간의 자발적 소통을 극대화하고, 공신력 있는 정보가 리뷰를 통해 활발히 교환될 수 있도록 온라인몰 리뷰 서비스를 지속 강화할 방침이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600만 건 이상의 상품 리뷰를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올리브영의 온·오프라인 채널 간 시너지를 극대화한 성과"라며 “2021년 천만 리뷰 확보를 목표로, 커머스 플랫폼을 넘어 국내 대표 뷰티 정보 플랫폼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6 08:20:27 수정시간 : 2020/11/26 08:20:2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