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이하린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다가오는 연말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25일 하루를 'CARRY the MERRY' 나눔의 날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크리스마스 시즌 기금 2억1000만원을 포함해 누적 최대 5억원의 기금을 지역사회에 전달하는 고객 동참형 기금 적립 행사를 전개한다.

CARRY the MERRY 나눔의 날은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기금 적립 행사다. 연말 스타벅스에서의 추억이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으로 전달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크리스마스 한달 전인 11월 25일을 나눔의 날로 정해 의미를 더했다.

적립 금액에는 스타벅스 코리아 개점 21주년의 의미를 담았다. 나눔의 날 하루 동안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 판매되는 모든 아이템 1개당 210원씩, 당일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에게 적립되는 별 1개당 210원씩을 매칭해 기금을 조성한다.

앞서 스타벅스는 올해 개점 21주년을 기념해 크리스마스 시즌 기금 2억1000만원을 지역사회에 기부할 것을 약속했다.

이와 함께 누적 최대 5억원의 기금을 청년, 환경, 지역사회 등 스타벅스의 주요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하고 있는 지역사회 기관 및 NGO 단체에 전달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따른 방역 지침에 따라 고객 입장 시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안내 강화, 시설 소독 강화 등 방역 관리를 철저히 이행하며 나눔의 날 행사를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는 "CARRY the MERRY 나눔의 날을 통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을 전하는 뜻깊은 연말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할 수 있는 지속적이고 의미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하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5 11:12:04 수정시간 : 2020/11/25 11:12: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