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S건설 건축주택부문 김규화 대표(왼쪽)와 CJ CGV 최병환 대표. 사진=CJ CGV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CJ CGV가 GS건설과 손잡고 아파트 단지 내 커뮤니티 문화 공간을 구축한다.

CJ CGV는 GS건설과 ‘자이 커뮤니티 내 CGV 프리미엄 상영관 구축’에 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국내 최초의 커뮤니티 시네마를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커뮤니티 시네마는 아파트 단지 내 커뮤니티에 위치한 입주민을 위한 전용 프리미엄 상영관으로 최신 상영작과 더불어 예술·문화 콘텐츠 등을 관람할 수 있는 문화 공간이다.

일상 속에서 프라이빗하게 즐길 수 있는 입주민만의 문화 공간을 마련함으로써, 고객이 더욱 친숙하게 문화 활동을 즐길 수 있는 가치를 제공하고자 하는 양사의 지향점이 맞물려 이번 협약을 진행하게 됐다.

CJ CGV는 커뮤니티 시네마에 영화를 비롯해 뮤지컬, 오페라, 클래식, 콘서트, 스포츠 생중계 등 다양한 예술·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고 상영할 예정이다.

GS건설은 아파트 단지 내 커뮤니티 공간에 CGV 골드클래스 수준의 프리미엄 상영관을 구축할 계획이다.

양사는 커뮤니티 시네마의 프리미엄 상영관을 일반 영화 관람 가격에 즐길 수 있도록 입주민을 위한 문화 플랫폼을 제공할 방침이다. 1호점은 서초 그랑자이에 내년 6월 오픈할 예정이다.

최병환 CJ CGV 대표는 “20여 년간 극장 플랫폼을 운영해 온 CGV의 노하우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건설기업 GS건설의 기술이 만나 시너지를 창출해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4 16:34:50 수정시간 : 2020/11/24 16:35:1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