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에너지
  • 포스코에너지, '일하는 문화 혁신' 우수기업 선정
  • 기자신지하 기자 ji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11.24 16:09
  • 사진=포스코에너지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포스코에너지는 고용노동부로부터 '일하는 문화 혁신' 우수기업으로 인정 받아 민간발전사 최초로 대상(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고용부는 이날 서울 대치동 SETEC 컨벤션홀에서 '제5회 일·생활 균형 컨퍼런스'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일하는 문화 혁신 우수기업 시상식을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고용부는 일·생활 균형 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올해 10월19일부터 11월9일까지 국내 모든 사업장을 대상으로 일하는 문화 혁신과 관련해 특색 있는 제도와 일·생활 균형 캠페인을 실천하고 있는 회사들의 사례를 모아 우수기업을 선정했다.

이번에 대상을 수상한 포스코에너지는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으로서 다양성을 포용하고, 일과 삶이 균형을 이루는 행복한 일터 구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인문학 강연 프로그램인 '인문학 발전소'를 통한 창의성과 소통 활동 강화 △'재택근무 시범운영'으로 일하는 방식 혁신 △'육아기 재택근무제'로 육아 부담 경감 △'집중근무제도' 및 '정시퇴근' 캠페인 운영 등을 적극 실천해 왔다.

특히 포스코에너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오프라인 강연이 어려워지면서 기존의 인문학 발전소를 다양한 형태로 변형해 추진했다.

비대면 온라인 강연과 연계한 '랜선 인문학 발전소'를 운영하고 소규모 직원들의 외부 인문학 프로그램 참여를 지원한 '삼삼오오 인문학 발전소', 재택근무 시범운영 등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도 일하는 문화 혁신을 슬기롭게 실천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정기섭 포스코에너지 사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업무 방식과 환경 등이 크게 변화되고 있으며 기업들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며 "위기를 기회로 삼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기업문화 구축 등 일하는 문화 혁신의 속도를 높여 업무 효율과 직원 역량을 함께 향상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4 16:09:08 수정시간 : 2020/11/24 16:09: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