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MM 로고. 사진=HMM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HMM은 사내 러닝센터(Learning Center) 등을 활용한 임직원 교육 강화를 통해 해운물류 전문가를 적극 양성하겠다고 24일 밝혔다.

올해 2만4000TEU급 초대형선 12척 도입과 얼라이언스 정회원 등으로 경영정상화의 기반을 마련한 HMM은 빠르게 변화하는 경영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사내 러닝센터를 적극 활용, 해운물류 전문가를 양성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2월 신설된 HMM의 러닝센터는 직무와 직급별로 요구되는 역량을 고려해 맞춤형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대상자별로 필수 과정을 선정해 교육을 진행해 왔다.

러닝센터는 8월부터 러닝 큐레이션(Learning Curation) 프로그램을 시작해 본격적으로 전문가 양성에 나서고 있다. 큐레이션은 비즈스쿨, 영업스쿨, 전략스쿨의 3개 카테고리로 나눠져 있으며, 지금까지 프로그램을 이수한 직원은 비즈스쿨 90명, 영업스쿨 35명, 전략스쿨 47명 등 10월까지 총 172명이다.

HMM은 러닝 큐레이션을 통해 체계적 학습 로드맵을 제공해 직무 전문성 강화와 지속적인 성과 향상의 기반을 마련하고 있으며, 직급·직무별로 나눈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하고 있다.

HMM 관계자는 "러닝 큐레이션은 40년 이상 쌓아 온 해운지식의 효과적인 공유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경영환경에 대응하고 회사 및 개인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이라며 "향후 지속적으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양적 성장에 맞춰 질적 성장도 함께 병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4 16:00:54 수정시간 : 2020/11/24 16:00:5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