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와 동화약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 백신 ‘NBP2001’(SK바이오사이언스)’ 및 치료제 ‘DW2008S’(동화약품)에 대한 임상시험을 승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로써 현재 국내에서 코로나19 관련하여 승인한 임상시험은 총 30건이며, 이 중 22건(치료제 19건, 백신 3건)이 임상시험 진행 중에 있습니다.

먼저 SK바이오사이언스의 ‘NBP2001’은 임상 1상은 건강한 성인을 대상 안전성 및 면역원성을 평가하기 위한 시험이다. 해당 백신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면항원 단백질’을 유전자재조합 기술을 이용해 제조한 ‘재조합 백신’이다.

예방원리는 백신의 표면항원 단백질이 면역세포를 자극해 면역반응을 유도하며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침입하는 경우 항체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방식이다.

앞서 임상 시험이 진행 중인 제넥신의 ‘GX-19’는 ‘DNA 백신’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면항원 단백질 유전자(DNA)를 주입해 체내에서 표면항원 단백질을 생성함으로써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기전이다.

현재 국외에서는 미국과 중국 제약사가 유전자재조합 기술을 이용해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이다.

이어 동화약품의 ‘DW2008S’ 임상은 중등증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유효성, 안전성을 평가하기 위한 2상 시험이다.

해당 의약품은 천식치료제 신약으로 개발 중인 천연물의약품으로 이번 임상시험에서는 새로운 항바이러스 효과 탐색을 통해 코로나19 치료제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안전하고 효과 있는 코로나19 치료제·백신이 신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필요한 사항을 지원해 우리 국민이 치료 기회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21:21:03 수정시간 : 2020/11/23 21:21:0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