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라도 헤비듀티’와 ‘GMC 시에라 헤비듀티’ 모델에 타이어 공급
  • 한국타이어, 익스트림 터레인 타이어 다이나프로 MT2.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 제너럴 모터스(GM)의 픽업트럭 2021년형 ‘쉐보레 실버라도 헤비듀티’와 ‘GMC 시에라 헤비듀티’ 모델에 최상의 구동력을 갖춘 오프로드 전용 타이어 ‘다이나프로 MT2’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23일 밝혔다.

GM의 대표 픽업트럭인 ‘쉐보레 실버라도 헤비듀티’와 ‘GMC 시에라 헤비듀티’는 서로 플랫폼을 공유하는 형제 모델로, 강력한 엔진 성능과 내구성가진 정통 픽업트럭이다.

이번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다이나프로 익스트림 터레인’ 상품군의 ‘다이나프로 MT2’는 뛰어난 그립 성능과 탁월한 구동력을 통해 가파른 험로를 강력하게 헤쳐가는 등 오프로드에서 최상의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트레드(타이어의 접촉면)의 모서리 부분과 사이드월(타이어 옆면)이 이어지는 부분에 V자형 돌출 고무블록을 적용해 강인하고 화려한 외관 디자인과 함께 강력한 구동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사이드월에 범퍼 프로텍터를 적용하여 주행 중 외부 충격에 대한 강도를 한층 강화했으며, 진흙 및 돌이 빠르게 배출될 수 있도록 홈을 설계했다. 이 밖에도 최적화된 트레드 블록 디자인으로 오프로드에서는 물론 온로드에서도 안정적인 승차감을 제공한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지난 2002년부터 GM과 협력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쉐보레 △말리부 △이쿼녹스 △스파크 △소닉 △트레일블레이저 △GMC 터레인 △뷰익 앙코르 등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기술 혁신을 통한 품질 경쟁력 향상으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10:03:18 수정시간 : 2020/11/23 10:03:18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