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트림 ‘스탠다드’에 LED 전조등 등 외관 고급화한 특별 트림 신규 출시
  • K3 LED팩. 사진=기아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기아자동차는 19일 K3의 외장 디자인 특화 트림 ‘LED팩’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K3 LED팩은 기본 트림인 ‘스탠다드’를 기반으로 △최상위 트림 전용 LED 전조등(헤드램프)과 △LED 후미등(리어 콤비네이션램프), LED 보조제동등, 17인치 전면가공 휠 등의 선택 사양을 기본 적용해 외관의 고급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K3 LED 팩의 가격(개별소비세 3.5% 기준)을 1865만원으로 책정했으며 기존 스탠다드 트림에서 운영 중인 선택 품목을 동일하게 운영해 고객들이 합리적으로 차를 구성할 수 있게 했다.

한편 기아차는 이달부터 ‘1·2·3 스마트 저금리 할부’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고객은 36개월 금리 1.0%, 48개월 금리 2.0%, 60개월 금리 3.0% 중에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다만 현대 M계열 카드로 선수율 10% 이상 전액 결제시 혜택들 받을 수 있다.

이에 LED 팩을 60개월 할부로 구입할 경우(선수율 10% 기준) 차량 가격 1865만원 기준 월 30만원을 납입하면 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K3는 탄탄한 기본기와 세련되고 역동적인 디자인을 갖춘 모델”이라며 “K3 LED팩은 핵심 디자인 사양을 기본 적용했음에도 가격을 합리적으로 책정해 디자인과 가격을 중시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9 08:51:03 수정시간 : 2020/10/19 08:5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