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달 7일 방송
  • 사진=CJ ENM 오쇼핑부문 제공
[데일리한국 이하린 기자] CJ ENM 오쇼핑부문은 쌍용자동차의 신차 '2021년형 티볼리 에어'의 신차 발표 및 판매방송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기존 모델 판매가 아닌 신차 발표가 TV홈쇼핑 방송을 통해 이뤄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다음 달 7일 오후 7시 45분에 진행되는 이번 방송은 1부 신차발표회와 2부 판매방송으로 구성된다. 가수 브라이언이 사회를 맡는다.

2021년형 티볼리 에어의 가장 큰 특징은 최근 코로나 시대에 각광을 받고 있는 '차박'에 최적화 됐다는 점이다.

1.5ℓ 터보 가솔린 엔진에 동급 최대의 전장을 갖춘 것을 물론, 중형 SUV보다도 훨씬 큰 720ℓ의 트렁크 용량을 갖추고 있어 소형 SUV 대비 최대의 적재공간을 자랑한다. 2열 시트를 접으면 신장 185㎝의 성인도 차박이 가능할 만큼 넉넉하다.

가격은 트림에 따라 △A1 1890만~1920만원 △A2 2170만~2200만원 수준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그 외 자세한 스펙은 7일 방송을 통해 전격 공개된다.

CJmall에서는 이날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사전 상담예약을 접수 받는다. 해당 기간 중 예약한 고객에게는 추첨 통해 롯데 속초리조트 숙박권(10명)을 제공하며, 최종 출고 시에는 10만원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다.

또한 7일 방송 중 상담예약을 남긴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롯데 시그니엘 숙박권(5명)을 제공한다.

상담을 통해 차량을 출고하는 고객 전원에게는 커플 캠팽체어, 테이블 겸용 폴딩박스, LED 멀티랜턴 등으로 구성된 40만원 상당의 캠핑패키지가 제공된다.

이번 판매방송은 CJ오쇼핑의 유튜브 공식채널과 CJmall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TV홈쇼핑 방송 이후에도 약 1시간 동안 CJmall에서 이어지는 모바일 라이브 방송을 통해 더욱 자세한 스펙과 혜택을 확인할 수 있다.

김효수 CJ오쇼핑 금융서비스사업팀장은 "코로나 시대를 맞아 매장에 가지 않고도 신차의 성능과 혜택을 꼼꼼히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며 "TV 방송 외에도 유튜브와 모바일 등 다양한 미디어를 통해 상품의 가치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하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8 11:42:27 수정시간 : 2020/09/28 11:4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