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에너지
  • 태풍에 발전 정지했던 월성원전 3호기 가동 재개
  • 기자신지하 기자 ji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9.27 16:03
  • 경북 경주 월성원자력본부 전경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제10호 태풍 '하이선' 영향으로 발전 정지된 월성원전 3호기가 발전을 재개했다.

27일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에 따르면 월성 3호기는 지난 26일 오후 7시52분 발전을 재개해 27일 오후 2시 5분 정상운전 출력에 도달했다.

앞서 월성 3호기 터빈발전기는 10호 태풍 '하이선'이 북상하던 지난 7일 오전 9시 18분 정지됐다. 월성원자력본부는 터빈 정지 원인이 된 계기용변성기를 교체했다. 같은 날 터빈발전기가 정지한 월성원전 2호기는 지난 15일부터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7 16:03:37 수정시간 : 2020/09/27 16:0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