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너시스BBQ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제너시스비비큐는 가수 황광희의 유튜브 웹예능 콘텐츠 ‘네고왕’을 통해 진행한 프로모션이 선풍적인 반응을 얻으면서, 주말 매출 65억원을 기록하고 자사의 ‘ㄸㅏㄺ’ 멤버십 회원 수가 크게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7일 저녁 유튜브 채널 ‘달라스튜디오’를 통해 첫 공개된 웹예능 ‘네고왕’에서 황광희가 BBQ 본사를 방문, 윤홍근 회장과 치킨가격 할인 협상을 하는 장면이 그려졌고 이를 통해 한 달 간 7000원 할인이라는 파격적 혜택이 결정됐다.

해당 영상이 공개된 이후 ‘BBQ’는 주말 동안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유지했으며 BBQ 검색량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해당 영상은 현재까지 20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주말 매출 65억원은 지난 5월 초 황금연휴 당시의 주말 매출과 비슷한 수준의 매출로, 지난해 같은 기간(2019년 8월 7~9일)과 비교해 무려 88%, 전년 8월 주말 매출 대비해서는 44% 가량 증가한 것이다.

BBQ의 자체 멤버십 회원 수 역시 크게 증가했다. 지난해 4월 론칭한 BBQ ‘ㄸㅏㄺ’ 멤버십은 론칭 1년 여 만인 지난달 말 30만명을 돌파한 바 있다. BBQ에 따르면 이번 ‘네고왕’ 이벤트를 통해 ‘ㄸㅏㄺ’ 멤버십에 새로 가입한 고객 수는 금·토·일 3일 간 약 29만 여명으로 총 회원 수가 단숨에 기존 회원 수 두 배인 60만명 가까이 증가했다.

BBQ 관계자는 “자체 앱 이벤트를 진행한 것은 론칭 때 이후로 1년여 만이라 이 정도로 큰 호응이 있을 줄은 미처 예상하지 못했다”며 “부족한 부분이 있다면 빠르게 시정해 나갈 예정이며 9월 6일까지 약 한 달 간 계속해서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고객 분들도 여유를 갖고 충분히 이벤트를 활용해 주셨으면 한다”고 부탁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1 17:24:01 수정시간 : 2020/08/11 17:24:02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