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피죤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피죤이 강력탈취 성분에 섬유유연제 원조 ‘피죤’향을 더해 만든 대용량 섬유탈취제 ‘스프레이 피죤’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스프레이 피죤은 ‘사이클로덱스트린’의 강력탈취 효과는 물론 섬유유연제 피죤을 통해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블루비앙카’, ‘핑크로즈’, ‘옐로미모사’ 등 3가지 향을 사용했다.

사이클로덱스트린는 옥수수 전분에서 추출한 천연원료로서 원형 구조 안에 냄새 분자를 가둬서 냄새를 없애는 강력탈취 성분이다. 피죤이 생산하는 제품에 폭넓게 사용되고 있으며 식용첨가물로 들어갈 정도로 안전하다.

스프레이 피죤은 강력한 분사력을 지닌 대용량 스프레이 형태로 출시돼, 요즘처럼 땀이 많이 나고 습한 여름철 땀냄새나 옷에 밴 음식냄새나 퀴퀴한 냄새 제거에 매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소비자들이 성분 걱정 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공인기관을 통해 유해물질 10가지 무첨가 인증도 받았다.

피죤 관계자는 “스프레이 피죤은 여름철 땀냄새와 장마철 옷에서 나는 퀴퀴한 냄새 제거에 효과적이며, 겨울철에는 정전기 방지도 가능해 사계절 전천후로 사용할 수 있는 편리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0 10:09:16 수정시간 : 2020/08/10 10:09:16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