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롯데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롯데는 10일 서울 광화문 소재의 복합문화공간 에무에서 제 1회 창작 공모 대상 수상작인 ‘비밀 소원’의 출간을 축하하는 ‘2020 나다움 어린이책 북콘서트’를 연다고 밝혔다.

롯데는 2018년부터 여성가족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성별 고정관념과 편견에서 벗어나 다양성을 인정하고, 자신을 존중할 수 있도록 돕는 ‘나다움 어린이책 교육문화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발생하는 여러 사회적 이슈의 근본에 있는 ‘인성 존중’과 ‘성인지 감수성’ 문제에 관심을 갖고 사회공헌 차원에서 지원하는 기업 최초의 사례이다.

2019년 제1회 나다움 어린이 책 공모전에 접수된 274작품 중 대상을 수상해 출간 지원된 비밀 소원(김다노 작, 사계절)은 정상 가족에서 벗어난 어린이들이 가족을 둘러싼 현실을 받아들이고 새로운 희망을 꿈꾸는 것을 그린 작품이다. 나와 다른 가족의 모습을 이해하고 존중하는 데 도움을 주는 책이다.

또한 이날 북콘서트에서는 올해 나다움 어린이책으로 추가 선정된 65종 도서 목록도 발표한다.

2019년 선정된 134종에 이어 추가 선정된 2020년 나다움 어린이책은 지난 3~4월 도서 추천 공모를 진행해 99개 출판사에서 624종 추천 받아 심의 결과 37개 출판사 65종을 최종 선정했다.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은 “나다움 어린이책 사업은 미래세대가 성별 고정관념을 벗어나 다양성에 대한 포용적 태도를 키우도록 함으로써 UN SDGs(지속가능발전목표)의 5번째인 ‘Gender Equality(양성평등과 여권 신장)’ 달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는 하반기 중 전국 10개 초등학교에 ‘나다움 책장’을 신규 설치, 워크북, 교육 지도안 등 나다움 어린이책 기반 교육 자료를 개발해 지원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0 09:10:35 수정시간 : 2020/08/10 09:10:35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