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CJ CGV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CJ CGV는 2020년 2분기 올해 2분기 매출액 416억원, 영업손실 1305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91%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07 18:09:08 수정시간 : 2020/08/07 18:09:08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