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산업일반
  • 1호선 광운대역∼지하 청량리역 운행 중단…“물받이 떨어질 우려”
  • 기자주현태 기자 gun1313@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8.05 08:48
  • 열차 운행 중단 안내문 붙은 신이문역.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5일 오전 6시 10분께 수도권 전철 1호선 광운대역과 지하 청량리역 사이 양방향 열차 운행이 중단됐다.

코레일 측은 “철길 위를 지나는 서울 동대문구 이문고가차도의 물받이가 아래로 떨어질 우려가 있어 운행을 중단한 것”이라며 “1호선 소요산역∼광운대역과 인천역∼지상 청량리역 구간은 정상 운행 중”이라고 밝혔다.

코레일은 경기 북부에서 서울로 이동하는 경우 전철 4호선 창동역이나 7호선 도봉산역으로 환승하고, 서울에서 경기 북부로 이동하는 사람은 동대문역에서 4호선으로 갈아타는 것을 권고했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05 08:48:38 수정시간 : 2020/08/05 08:48:38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