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광동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광동제약은 ‘가산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환경사랑-맑고 푸르른 환경을 꿈꿔요’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전국의 5~7세 유치원생과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온라인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광동제약이 주관하고 환경부, 한국미술협회, 환경교육센터, 서울교육대학교 미술영재교육연구소,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등이 후원한다.

대상 수상작에는 환경부장관상이 주어지며 개인상 외에 우수한 성적을 얻은 어린이가 속한 학교 및 학원 등에 주어지는 단체상 부문도 시상된다.

참여를 원하는 어린이는 8절 도화지에 자유 형식으로 ‘환경사랑’ 주제의 작품을 완성한 뒤 사진을 찍어 ‘응모 페이지(bit.ly/가산어린이미술대회)’로 접수하면 된다. 응모 마감은 8월 31일이며 결과는 9월 9일 발표 예정이다.

이밖에 대회 관련 상세 내용은 응모 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운영사무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환경보호는 기업과 개인 모두에게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광동제약은 탄소저감 활동 및 포장재 재질 개선 등 친환경 경영을 지속하고 있으며 환경의 중요성을 되새기고자 이번 어린이 미술대회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6 10:39:18 수정시간 : 2020/07/16 10:3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