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LG하우시스가 국가보훈처와 함께 현충시설 개보수 지원활동으로 ‘의암손병희기념관’ 개보수 공사를 완료했다.

LG하우시스는 14일 충북 청주시 청원구 북이면에 위치한 의암손병희기념관에서 의암손병희선생기념사업회 손윤 이사장, 청주시 한범덕 시장, 대전지방보훈청 이남일 청장, LG하우시스 강계웅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관 시설개선 완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의암 손병희 선생은 민족대표 33인으로 독립선언식을 주도하며 3·1 운동의 중심에 섰던 인물이다. 손병희 선생은 민족 역량을 키우는 것이 가장 급선무라는 취지에서 보성학교·동덕학교를 인수해 교육 중심의 독립운동을 펼쳤다.

정부는 이러한 선생의 공훈을 기리기 위해 1962년에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했다. 지난해에는 국가보훈처, 광복회 및 독립기념관이 공동으로 ‘2019년 3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되기도 했다.

의암손병희기념관은 손병희 선생의 생애 기록과 유물, 청주의 독립운동 및 한국 3·1운동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자료가 전시된 곳이다. 지난 2000년 개관 이후 출입구와 전시실 등의 시설이 많이 노후돼 있었다.

이에 LG하우시스는 이번에 기념관의 출입구와 전시실 등에 LG하우시스의 창호, 바닥재, 인테리어필름 등을 지원해 개보수 공사를 진행했다. 또 전기배선 및 노후 조명 교체 등의 시설물 개선 작업도 함께 진행해 방문객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기념관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강계웅 LG하우시스 대표이사는 "청주에 공장을 두고 있는 기업으로서 청주를 대표하는 독립운동가 손병희 선생을 기리는 기념관 시설 개선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내 건축자재 대표 기업으로서 사업역량을 활용한 애국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G하우시스는 지난 2015년부터 지금까지 총 10곳의 현충시설 개보수 공사를 완료했다. 독립유공자 후손 및 6·25참전용사 등 28명의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4 13:16:52 수정시간 : 2020/07/14 13: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