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두산중공업은 13일 하나금융-모아미래도 컨소시엄과 클럽모우CC 매각을 위한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매각 금액은 1850억원이다.

두산중공업은 지난달 클럽모우CC 매각을 위한 입찰을 통해 우선협상자로 하나금융-모아미래도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이어 컨소시엄은 2주 간에 걸쳐 실사를 마무리했다. 양측은 이달 내 거래를 종료할 예정이다.

클럽모우CC는 두산중공업이 2013년부터 강원 홍천군 서면에서 운영해온 대중제 27홀 골프장이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3 18:58:33 수정시간 : 2020/07/13 18:5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