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타이어 라우펜.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Laufenn)’의 트럭·버스용 타이어를 국내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라우펜은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고객의 니즈로 탄생해 유럽과 미국 등 전 세계 80개국에서 성장해 온 글로벌 전략 브랜드다. 이번에 국내 시장에서 첫 선을 보이는 라우펜의 트럭·버스용 타이어는 우수한 품질 경쟁력과 성능을 유지하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한국타이어 측은 “앞으로 국내 트럭·버스용 타이어 시장에서 모든 성능에 있어 최고 수준을 지향하는 프리미엄 브랜드 ‘한국(Hankook)’과 고객들의 시장 요구 성능을 갖춘 합리적인 가격의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을 차별화해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한국타이어는 한국 브랜드만으로는 전부 포괄하기 어려웠던 국내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충족시키며 전략적인 브랜드 포트폴리오 관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라우펜의 트럭·버스용 타이어는 대형카고용, 중형카고용, 온·오프로드 겸용, 오프로드용, 시내버스용 타이어 등 총 9개의 상품 13개 사이즈로 운영된다. 국내 지형과 요구 수준에 맞는 내구성, 마일리지, 연비 등을 고려해 개발됐으며, 한국타이어의 글로벌 품질 일원화 정책에 맞춰 우수한 품질 기술력을 갖췄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탑 타이어(Top Tier) 기술력을 기반으로 만 트럭,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스카니아, 슈미츠-카고불 등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들과의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글로벌 상용차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높여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3 09:13:33 수정시간 : 2020/07/03 09:1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