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페스티벌 티저 공개
온택트로 오는 18일 개최 예고
  • 사진=오비맥주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오비맥주 카스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카스 블루 플레이그라운드(CBP)’를 온택트(Ontact)뮤직 페스티벌로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15초 길이의 티저 영상은 ‘관객석 무제한’ 등의 문구를 통해 뉴노멀 시대에 젊은 소비자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려는 카스의 노력을 알린다. 이어 카스 블루 플레이그라운드 커넥트 2.0 로고와 함께 오는 18일 개최 일자를 예고하며 마무리된다.

CBP는 카스가 2015년 8월 2030세대를 위해 음악과 즐길 거리를 함께 제공하는 신개념 뮤직페스티벌로 기획해 올해로 6회를 맞이한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각종 뮤직 페스티벌들이 줄줄이 연기된 가운데 카스의 대표적 뮤직 페스티벌인 CBP를 온택트 방식으로 선보일 것으로 예고됨에 따라 티저 영상을 접한 소비자들은 행사와 라인업 등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유희문 오비맥주 마케팅 부사장은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에 지친 젊은 소비자들을 응원하고자 새로운 방식의 뮤직 페스티벌을 준비했다”며 “CBP는 올해도 최정상급 아티스트들과 함께 청춘을 응원하는 열정적인 공연을 통해 최고의 브랜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BP는 지난 5년 간 세계 최정상의 EDM 아티스트들과 함께 매회 3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청춘들의 대표적인 여름축제로 자리해왔다.

지난해에는 최정상의 EDM 아티스트 30여 개 팀이 참여해 장장 12시간 동안의 논스톱 공연을 펼치는 연말 카운트다운 EDM 페스티벌로 개최한 바 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2 18:01:22 수정시간 : 2020/07/02 18:0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