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성돈 숙면 베개. 사진=CJ오쇼핑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CJ ENM 오쇼핑부문은 오는 3일 오전 6시 ‘홍성돈 숙면 베개’를 TV 홈쇼핑 메인 채널에서 최초로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홍성돈 숙면 베개’는 몸통 부분과 다리 부분이 함께 목과 어깨를 지지해줘 올바른 수면 자세 형성과 수면의 질 향상에 도움을 준다.

홍성돈 숙면 베개는 대기업 유통사와 중소기업 제조사의 동반성장 모델을 잘 보여준 사례로 CJ오쇼핑에서 꾸준한 매출 성장을 보이고 있다.

이 제품은 국내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을 위해 기획한 상생 프로그램 ‘1사1명품’을 통해 CJ오쇼핑과 첫 인연을 맺었는데, 유통 수수료를 면제받고 제품을 홍보할 기회를 얻은 홍성돈 대표는 제품 경쟁력 확보에 더욱 집중할 수 있었다.

이 베개 숙면 유도 기능의 핵심은 특허 출원한 디자인에 있다. 이 제품은 메모리폼 재질 다리가 다운필 재질의 몸통을 지지하는 고인돌 형태다. 베개에 누우면 머리가 가운데로 쏙 파묻히고 최적의 수면 자세인 C 커브 목을 구현해 주면서 기도가 확장되며 안정적인 자세를 통해 편안한 호흡과 숙면을 유도한다.

타 베개와 차별화되는 메모리폼 다리가 공간을 확보해 주기 때문에, 반듯이 자거나 옆으로 잘 때 항상 어깨를 지지해줘 어깨 결림 증상을 완화해 준다. 통기성, 흡수성이 좋은 린넨 혼방 커버로 제작돼 여름철 쾌적한 수면에 도움이 되며 메모리폼 다리만 분리하면 쉽게 세탁할 수 있다.

TV홈쇼핑 중에서는 CJ오쇼핑에서 단독으로 선보인다. 7월 3일 오전 6시 방송에서는 홍성돈 숙면 베개 한 개를 9만8000원, 두 개를 17만9000원에 판매한다. ARS 자동주문 시에 1000원 할인되고, 두 개 구성 구매 시 무이자 9개월 혜택을 받을 수 있다.

CJ ENM 오쇼핑부문 관계자는 “홍성돈 숙면 베개는 타 기능성 베개와 차별화된 디자인 구조가 목, 어깨를 지지하는 효과를 높여주기 때문에 자는 동안 근육이 이완되며 편안한 느낌을 준다”라며 “여름철 더위로 인해 숙면에 더 어려움을 겪는 고객을 위해 기능성 수면 용품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CJ ENM 오쇼핑부문은 최근 고객 수요 증가에 맞춰 기능성 베개 제품 편성을 확대했다.

6월 20일 ‘강주은의 굿라이프’에서 저탄성 스마트폼으로 제작된 ‘까르마 G 프라임 필로우’를 홈쇼핑 최초로 선보였고 같은 날 저녁 도수 기법을 응용해 만든 ‘가누다’ 베개 최신형 블루라벨 피아노 모델까지 론칭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7:35:14 수정시간 : 2020/07/01 17:35:14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