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승호 GC녹십자 부사장. 사진=GC녹십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GC녹십자는 신규 임원으로 임승호(任承鎬, 59세)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임승호 부사장은 부산대학교 미생물학과를 졸업하고 동(同) 대학원에서 미생물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대상에서 제품의 생산 및 품질 개선 업무를 주도했으며 최근까지 CJ제일제당에서 바이오 부문 생산본부장을 역임했다.

GC녹십자는 “제품의 품질과 생산성 증대를 위해 관련 분야의 역량을 갖춘 최고의 전문가를 영입했다”며 “임승호 부사장이 향후 공장 관리체계 개선을 통해 생산 공정의 효율성을 높이는데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4:09:43 수정시간 : 2020/07/01 14:09:43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